돌아와줘, 내 피부 - 노블레스닷컴

Latest News

    BEAUTY
  • 2020-08-28

돌아와줘, 내 피부

더 늦기 전에, 피부의 온도를 낮춰야 할 때.

휴가를 떠나 태닝을 마음껏 즐기고 뜨거운 여름을 만끽했다면 이제 당신에게 필요한 건 달궈진 피부의 온도를 낮추는 일이다. 자외선에 노출돼 생긴 ‘선 번(Sun Burn)’으로 인한 피부 트러블을 최소화하고 피부 손상을 막는 애프터 선 케어는 바캉스의 마지막 필수 코스나 다름없다. 지금 당신의 피부 온도를 즉각적으로 내리고 다시금 스스로 회복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선 케어 뷰티 리스트를 소개한다.





 STEP 1  피부 온도, 쿨 다운
햇볕에 타서 벌겋게 달아 오른 피부에 가장 먼저 시급한 건 온도를 낮추는 일이다. 피부 온도를 즉각적으로 내려주는 쿨링 제품을 적극 활용할 것. 일반적으로 감자나 오이 팩이 햇볕에 탄 피부의 열감을 낮춘다고 하지만 준비과정이나 바르는 과정이 꽤 번거롭다. 좀 더 간단하지만 효과적인 처치가 필요하다면? 알로에 베라 성분 로션, 미스트 또는 수딩 젤을 냉장고에 두었다가 꺼내어 피부에 발라줘 선번으로 생긴 피부 염증을 호전시켜보자.



알로에 베라 성분이 함유된 하이드레이팅 알로에 미스트, Hampton
쿨링감을 주는 애프터 선 쿨링 젤, Mario Badescu
피부에 즉각적인 활력을 선사하는 밤부 프라페 크림, Erborian




 STEP 2  미지근한 물과 보습제로 저자극 샤워
뜨거워진 피부에 자극을 최소화하기 위해 샤워할 때 역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샤워를 하는 동안에도 한껏 연약해져 있는 피부에 수분 공급을 해주고 체온과 비슷한 온도의 미지근한 물로 반신욕을 해주는 것도 도움이 된다. 이때, 아로마 성분의 배스 오일을 활용하면 달아오른 피부에 쿨링감을 주고, 동시에 숙면도 돕는다. 보습력이 충분한 샤워 젤을 사용하고 몸에 수분이 남아있는 상태에서 오일을 떨어뜨려 보디 로션을 꼭 발라주는 것도 잊지 말자.



피부 보습 및 진정 효과에 탁월한 히드로플루이드 로션, OM
레몬, 민트 등이 함유된 수분 공급 보디 로션, Anne Semonin
피부를 부드럽게 하고 수분막을 형성시켜줄 프레셔스 오일, Diptyque




 STEP 3  피부 건조함 채우기
선번 이후 며칠 동안 ‘쿨링’에 힘썼다면 이제 서서히 생기는 피부 각질을 신경 써야 할 차례다. 벌겋게 달아오른 피부가 어느 정도 가라앉아도 손상된 피부 껍질은 쉽게 벗겨지기 때문이다. 심할 경우 피부과 상담을 받는 것도 중요하지만 일상에서 피부가 건조하지 않도록 보습력을 높이는 방법이 제일이다. 얼굴과 보디에 끊임없이 수분을 공급하고 수시로 오일을 발라 보습을 충분히 채워줄 것.



롱 래스팅 보습력을 지닌 하이드라 리소스 리치 모이스처라이징 크림, Givenchy
염증을 진정시키는 효과를 지닌 보디 오일, Pursoma
건조한 부위에 활용 가능한 이드라 뷰티 카멜리아 리페어 마스크, Chanel Beauty

 

에디터 유리나(프리랜서)
사진 @haileybieber, @nicolaannepeltz Instagram, Net-A-Porter, 각 브랜드 웹사이트
디자인 이지현

관련 기사

페이지 처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