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io - 노블레스닷컴

Restaurant

    Japanese
  • 2021-06-09

Siio

논현동 골목길에 터를 잡은 시오. 계절의 맛을 품은 국내산 제철 재료를 기반으로 시소·우니·가쓰오부시 등 일본 식재료를 접목하거나 일식 조리법을 응용해 일식과 이탤리언, 프렌치 퀴진의 경계를 넘나드는 창의적 요리를 선보인다. 조화롭고 깊은 맛을 내기 위해 손이 많이 가더라도 복잡한 조리법을 마다하지 않는 것이 이들의 철칙. 런치와 디너를 단일 코스로만 구성했는데, 재료 수급에 따라 메뉴가 조금씩 달라진다. 참돔과 도다리 카르파초는 이 계절에 가장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메뉴. 다시마를 감싸 숙성시켜 감칠맛을 더한 참돔은 껍질만 익히는 마쓰가와 방식으로 조리해 쫄깃한 식감을 살렸다. 여기에 도다리 사시미와 대저토마토 그리고 엽채소인 프리세와 땅두릅, 방앗잎, 베고니아꽃 등 다양한 허브를 곁들이고 상큼한 칼라만시 비니거 소스를 뿌려 입맛을 돋운다. 대삼치를 약한 불에 오랫동안 구워 식감이 부드러운 삼치 요리나 사케를 주조하고 남은 술지게미로 만든 아이스크림 디저트인 사케카스도 시오의 정체성을 보여준다. 하나하나 맛볼 때마다 셰프의 정성과 고민이 느껴지는 요리는 주류와 함께 즐길 때 더욱 완벽한 하모니를 이룬다. 와인 리스트도 충실하게 갖췄지만, 쉽게 접하기 어려운 일본의 모던 사케와 페어링해볼 것. 특히 시오에서만 만날 수 있는, 산뜻한 복합미가 느껴지는 사케 ‘이와시미즈 마스’는 미각을 자극하는 요리와 환상의 궁합을 자랑한다.

 

에디터 문지영(jymoon@noblesse.com)
사진 양성모

Infomation

  • Address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54길 33
  • Business Hours
    12:00~14:30·18:00~22:00, 일요일 휴무
  • Call
    0507-1335-6239
  • Homepage
페이지 처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