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하고 우아하게 - 노블레스닷컴

Latest News

    FASHION
  • 2022-11-08

따뜻하고 우아하게

겨울나기 필수 아이템, 롱 글로브.

Max Mara
Bottega Veneta
Dior
Versace


겨울철 옷차림에 패션 지수를 업그레이드해 줄 아이템을 찾고 있다면 글로브에 주목하자. 특히 이번 시즌엔 팔꿈치를 넘어 팔뚝까지 길게 올라오는 롱 글로브가 트렌드다. 막스마라는 컬렉션 전반에 걸쳐서 다양한 롱 글로브 스타일링을 선보였는데, 가장 큰 특징은 지난 시즌 히트 아이템인 발라클라바와 세트로 연출했다는 것. 윈터 액세서리를 셋업으로 통일해 룩이 더욱 풍성해지고 완성된 느낌을 준다. 보테가 베네타는 반짝이는 글리터와 시폰의 조합으로 마치 <겨울 왕국>의 엘사가 떠오르는 샤이닝 드레스를 런웨이에 올렸다. 같은 소재의 롱 글로브까지 함께 연출해 격식을 차린 듯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냈고, 상반되는 매력의 실버 싸이하이 부츠를 통해 멋스러운 믹스 매치 스타일을 완성했다. 한편 가장 독특한 디자인의 롱 글로브로 눈길을 끌었던 프라다. 영화 <티파니에서 아침을>의 오드리 헵번이 연상되는 모던한 블랙 드레스에 스포티한 바이크 글로브를 매치한 것. 반전의 미를 장착한 미래적인 스타일링으로 힙스터들의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마지막으로 베르사체는 연말 파티를 겨냥한 듯 몸의 유려한 라인이 드러나는 블랙 드레스에 라이닝 디테일과 롱 글로브 조합의 이브닝 룩으로 고급스러우면서도 관능적인 자태를 여실히 자아냈다. 작년에는 누구보다 멋스럽게 머리를 감싸려 안간힘 썼다면 이번엔 손이다. 보온성은 물론 우아한 매력의 롱 글로브와 함께 보다 감각적인 윈터 스타일링을 완성해 보자.

 

에디터 강보람(프리랜서)
사진 spotlight

관련 기사

페이지 처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