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절 건강의 청신호 - 노블레스닷컴

Latest News

    BEAUTY
  • 2023-09-19

관절 건강의 청신호

지긋지긋한 관절 통증과 멀어지고 싶다면, 정답은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다.

찬 바람이 불면 자연스럽게 입 밖으로 나오는 말이 있다. “아이고, 무릎이야.” 그런데 관절 문제가 겨울에만 찾아오는 불청객이라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고온다습한 계절에도 불현듯 발병할 수 있다. 이는 불볕더위와 에어컨의 영향이 크다. 신체 기능이 여름 날씨에 맞춰져 있는데, 실내 온도가 지나치게 낮은 게 문제다. 특히 치명적인 건 건조한 냉기. 뼛속까지 파고든 차가운 기운은 관절을 뻣뻣하게 만든다. 그렇기에 관절 건강은 더울 때나 추울 때나 늘 주의해야 한다.
한 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 65세 이상 인구 60%(약 570만 명)가 관절에 불편한 감각을 느낀다고 한다. 그러나 이는 고령층에만 국한된 경험은 아니다. 과격한 운동을 즐기거나, 무릎관절에 지나치게 하중이 실리거나, 장시간 불편한 자세로 스마트폰과 컴퓨터를 이용하는 젊은 층 역시 관절에 무리가 갈 수 있다. 그만큼 보편적 현상이 됐다는 의미. 하지만 흔해졌다고 해서 이를 가볍게 생각해선 안 된다. 극심한 통증을 수반할뿐더러 심한 경우 보행에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 무릎을 부여잡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는 요즘, 관절 건강에 도움을 주는 건강기능식품이 있어 화제다. 바로 자연내림 호관원㈜의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다.
2023년 건강기능식품 대상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4년 수상), ‘소비자의 선택’ 관절 건강기능식품 부문 5년 연속 대상(2018~2022) 등 수상 이력이 증명하듯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의 효과는 정평이 나 있다. 복용을 시작하고 3~4주 후부터 다리가 가벼워지고 관절 가동 범위가 개선됐으며, 관절에서 소리 나는 빈도가 줄어들었다는 소비자 입소문이 대표적. 이는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의 주성분이자 연골 결합조직의 필수 구성 성분인 식이유황(MSM)·골다공증 발생 위험을 감소시키는 칼슘 덕분이다. 먼저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 하루 치(2포)에는 MSM 1500mg이 함유되어 있다. 골관절과 연골을 주제로 하는 학술지에 의하면, 무릎관절이 불편한 40~76세 성인 남녀 50명을 대상으로 12주간 매일 MSM 6g을 섭취하게 했더니 관절 건강에 도움이 되었다고 한다. MSM이 관절 연골과 신경계의 재생 및 부활을 유도해 고통을 완화한 것. 수용성 젖산칼슘과 해조칼슘도 이 제품을 특별하게 한다. 칼슘이 뼈와 치아 형성, 신경과 근육 기능 유지, 정상적 혈액 응고에 필요한 영양소라는 건 이미 널리 알려진 사실.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 하루 치(2포)에는 칼슘 1일 권장 섭취량의 39%인 270mg이 들어 있어 자칫 음식으로 부족할 수 있는 칼슘 보충이 가능하다. 이 외에도 관절과 연골에 도움이 되는 보스웰리아 추출물과 관절 내 연골 유지에 도움을 주는 글루코사민, 칼슘 손실을 방지하는 피시콜라겐 펩타이드 등 34가지 부원료를 첨가해 꾸준한 섭취로 관절을 튼튼하게 관리할 수 있다.
자랑거리 하나 더.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는 우수 건강기능식품 제조 관리기준(GMP)과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HACCP)의 인증을 받은 시설에서 생산한다. 이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자연내림 호관원㈜의 품질관리를 보증하고,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의 기능성을 인정했으며, 제품이 깨끗하고 안전한 곳에서 만들어지는 것을 뜻한다. 이와 관련해 자연내림 호관원㈜ 측은 “정직하게 보약을 달이는 마음으로 정성을 다해 제조했습니다”라고 말하는데, 실제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를 마셔보니 한약 특유의 깊은 맛이 느껴지고 금세 기운이 나는 것 같았다. 평균수명이 늘면서 100세 시대가 곧 현실이 될 전망이다. “살아 있는 동안은 청춘”이라는 말처럼 내 인생 가장 젊은 날인 오늘부터 무병장수(無病長壽)와 유업장수(有業長壽)를 준비해야 한다. 이를 위해선 건강한 관절이 바탕이 돼야 하지 않을까. 20세 관절로 100세까지 일상을 활기차게 보내려면, 정답은 호관원 프리미엄 골드다.

 

에디터 박이현(hyonism@noblesse.com)
사진 김흥수

관련 기사

페이지 처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