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쇼장을 찾은 셀럽들 #밀라노 - 노블레스닷컴

Latest News

    FASHION
  • 2024-03-04

패션 쇼장을 찾은 셀럽들 #밀라노

2024년 F/W 시즌 밀란 패션위크 컬렉션에 참석하기 위해 밀라노 행 비행기에 오른 스타들.

 BOTTEGA VENETA – 이영애 


보테가 베네타의 Winter24 컬렉션 쇼장에 방문한 이영애. 패션위크는 오랜만이라던 그녀는 보테가 베네타의 Summer24 시즌 컬렉션의 화이트 헨리넥 톱과 리드미컬하게 물결이 치는 듯한 구조적인 스커트, 그리고 역동적인 도시의 감성을 전하는 씨타 백을 함께 매치해 여전히 청초하고 고급스러운 비주얼을 드러냈다.





 FENDI – 아이브 안유진 


수려한 외모만큼이나 생기 넘치는 옐로 컬러로 무장한 안유진이 펜디의 2024 F/W 컬렉션 쇼장을 화사하게 밝혔다. 몸에 딱 달라붙는 드레스를 선택했음에도 굴욕 없는 유진의 아웃핏은 가히 셔터 세례를 받을 만했다.





 GUCCI – 뉴진스 하니 


사바토 데 사르노의 룩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구찌의 2024 F/W 쇼장에 얼굴을 비춘 뉴진스 하니. 포인트로 볼드한 골드 액세서리와 레드 재키, 슬링백을 선택했다.





 BALLY – 세븐틴 도겸 


발리의 글로벌 앰배서더 세븐틴 도겸은 벌써 세 번째 발리 컬렉션에 참석하기 위해 밀라노에 방문했다. 쇼장에서 만난 그는 시크한 레더 재킷과 네크라인이 깊게 파인 화이트 톱, 데님 팬츠, 거기에 네크리스를 더해 기본에 충실하면서 도회적인 발리 룩을 완벽히 소화했다.





 TOD’S – 레드벨벳 조이, NCT 정우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테오 탐부리니의 데뷔 쇼 현장에 토즈의 선남선녀 앰배서더인 레드벨벳 조이와 NCT 정우가 참석했다. 이들은 마치 시밀러 룩을 연출한 듯 블랙 룩에 포인트로 레드 립, 레드 터틀넥 톱을 더했다.





 PRADA – 김태리, 전소미 


보이시한 쇼트 커트에 여성스러운 프린지 장식 셔츠와 스커트를 매치한 반전 매력 김태리, 지난 시즌 화사한 시퀸스커트로 시선을 사로잡은 전소미는 이번 시즌 정교한 테일러링이 돋보이는 재킷을 입고 쇼장에 등장했다.





 DIESEL – 세븐틴 호시 


글렌 마틴의 2024 F/W 디젤 쇼에 참석한 세븐틴 호시는 브랜드 아이덴티티가 여실히 드러나는 풀 데님 룩을 선보였다. 쇼장에 들어서는 순간까지 팬들에게 인사를 전하는 호시와 디젤의 만남. 그 둘의 다음 행보가 기대된다.





 오니츠카 타이거 – 화사 


특유의 쿨한 애티튜드를 자아내며 프로페셔널한 여유를 보여준 화사. 관능적인 시스루 룩과 오니츠카 타이거의 아이코닉한 옐로 아웃 솔이 가미된 슈즈를 더해 감각적인 믹스 매치 룩을 선보였다.





 돌체앤가바나 – 문가영, NCT 도영, 한혜진, 이수혁 



4명의 국내 셀러브리티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문가영은 이번 돌체앤가바나 컬렉션 콘셉트에 걸맞은 파격적인 란제리 룩을 선보여 또 한 번 모두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NCT 도영은 화려하게 빛나는 크리스털 장식 재킷과 이너 톱을 매치해 걸을 때마다 드라마틱한 인상을 심어주었다. 또 한혜진과 이수혁은 모델 출신답게 돌체앤가바나의 룩을 완벽히 소화하며 우월한 자태를 드러냈다.

 

에디터 오경호(okh@noblesse.com)
사진 ©Launchmetrics/spotlight

관련 기사

페이지 처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