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츠의 꿈 - 노블레스닷컴

Latest News

    FASHION
  • 2023-09-20

타이츠의 꿈

올가을, 큰돈을 들이지 않고도 스타일 아이콘으로 등극하는 방법.

버버리 프로섬
샤넬
구찌
미우미우
빅토리아 베컴


계절이 바뀌는 시기, 본능적으로 직감하게 되는 절대 트렌드가 있다. 2023년 가을, 수많은 유행의 물결 중 데이터에 들어온 것이 바로 타이츠, 그것도 쉽게 시도하지 못했던 유니크한 디자인의 타이츠가 그것이다. F/W 시즌이 돌아올 때마다 마음을 빼앗기게 되는 아우터나 팬츠, 퍼 액세서리 같은 아이템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큰 효과를 볼 수 있는 타이츠는 단연 각광받는 아이템! 특히 이번 시즌에는 톡톡한 두께감을 지닌 면 니트 짜임에 고유의 체크 패턴을 적용한 버버리 프로섬을 시작으로 화이트 레이스 소재의 샤넬, 빅토리아 베컴의 피시넷 디자인, 구찌와 미우미우처럼 비비드한 스타일까지 한층 다채롭게 선보여졌다. 만약, 보다 화려하게 드러내고 싶다면 마이크로 미니스커트 혹은 시스루 스커트와 매치한 뒤 구찌처럼 타이츠를 맨 바깥으로 꺼내 연출해볼 것.







하지만 실제 생활에서는 정도를 지켜야 하는 법. 부담스럽지 않게 유니크 타이츠를 시도하고 싶다면, 컬렉션 스트리트에서 포착한 패션 피플들의 리얼웨이 룩을 참고해 보자. 올 블랙 룩에 레드나 블루, 핫핑크 같은 비비드 컬러 타이츠를 매치해 세련된 분위기와 예술적인 이미지를 동시에 연출한 패션 피플들이 아이디어를 안겨줄 테니 말이다. 펑키한 스타일을 추구한다면, 얼기설기한 짜임의 피시넷 타이츠를 시도하거나 여기저기 헤진 듯한 느낌으로 디스트로이드 연출을 해 그런지 무드를 연출해 봐도 좋다. 투명한 블랙 타이츠에 도트 패턴이 더해진 디자인으로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드러내거나, 리본 혹은 꽃 등을 3D 입체로 장식한 타이츠로 개성 넘치는 스타일을 뽐내는 것도 추천한다. 이처럼, 패션의 과감함을 덧입고 두 눈을 사로잡는 가장 합리적인 방법으로 떠오른 타이츠, 지금이야말로 유니크 타이츠의 세계에 빠져야 할 시기 아닐까?

 

에디터 이혜민(프리랜서)
사진 Imaxtree

관련 기사

페이지 처음으로